4 min read

블리스, 사내 복지 서비스 ‘커피’ 선호도 설문 조사자료 발표 (2021-12-27, 스포츠동아)

응답자 90%, 직원 복지 서비스 제공 ‘중요’

오피스 전문 커피 구독 서비스 블리스바이브라운백(이하 블리스)이 직원에 대한 복지 서비스 제공이 중요한가를 묻는 설문 조사를 실시했다.
이번 설문조사는 10월 28일부터 진행했으며 설문 참여 비율은 여성 53%, 남성 47%로 나타났다. 연령대로는 50대가 27.7%로 가장 높았으며, 30대(26%), 40대(25.6%), 20대(19.3%)가 그 뒤를 이었다.

특히 응답자 대부분은 사내 복지 서비스로 ‘커피’를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커피 서비스를 제공하면 만족도가 상승할 것 같은가’라는 물음에 70% 이상이 ‘그렇다’라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또한 이들 중 87.3%가 직원을 위한 복지 서비스로 커피를 제공받고 있다고 답했다. 제공되는 커피 유형은 커피믹스(82.3%) 또는 RTD(39.1%)가 대부분인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식품 성분 분석 앱 ‘엄선’의 조사에 따르면 소비자가 선호하는 커피는 원두커피 67%, 라떼·마키야또 등 52%로 나타난 바 있다. 고객 니즈와 공급의 미스매칭이 눈에 띄는 대목이다.

커피 복지가 좋다고 생각하는 이유는 ▲모든 직원이 활용할 수 있는 것이라서(70.2%) ▲직원 복지의 기본이라고 생각해서(63.3%) ▲직원이 좋아해서(57.3%) ▲유지/서비스 제공에 큰 금액이 들지 않아서(41.9%) 순으로 나타났다.

‘커피 서비스를 복지로 제공하면 만족도가 상승할 것 같은가’라는 물음에는 76.2% 이상의 응답자가 ‘그렇다’고 답했다.
이같이 커피 복지 서비스가 만족도 상승에 기여할 것이라고 생각함에도 그렇게 하지 않는 이유에 대해서는 ▲관리가 어려울 것 같아서(67.6%) ▲가격이 부담되어서(58.6%) 순으로 나타났다.

캡슐 커피를 사용하는 이유에 대해서는 ▲제품 구매가 편리해서(55.8%) ▲커피에 대한 다양한 입맛(산미, 강도 등)을 맞출 수 있어서(53.5%)로 나타났다.

캡슐 커피에 대한 불편함도 나타났다. 불편함의 원인에 대해서는 ▲구매를 정기적으로 하는 게 불편함(60.9%) ▲가격이 부담됨(54.7%) ▲물통을 자주 채워야 함(51.6%) 순으로 나타났다.
이번 블리스 조사는 오픈서베이를 통해 진행됐으며 신뢰수준은 95%에 표본 오차는 ±5.66%p다.

양형모 기자 hmyang0307@donga.com

블리스, 사내 복지 서비스 ‘커피’ 선호도 설문 조사자료 발표
오피스 전문 커피 구독 서비스 블리스바이브라운백(이하 블리스)이 직원에 대한 복지 서비스 제공이 중요한가를 묻는 설문 조사를 실시했다. 이번 설문조사는 10월 28일부터 진행했으…